extraterrestrial alfie

intercept course to my life

Total 115078, Today 2, Yesterday 1

| 키로그 | 위치로그 | 이웃로그 | 방명록                                                       관리자모드

검색

원래 2박 3일로 계획했으나
갑자기 회사 일로 1박 2일이 되어버린 부산 여행
라군이 연구소 할인을 해줘서 5% 싸게 다녀왔다
(라군 감사심~ >ㅁ<)
그나저나... 얼마만에 타보는 기차더냐 ㅋㅋㅋ
(유럽에서 지겹도록 탄 건 그새 잊었구나 =ㅁ=)

역에서 시간은 촉박하고 햄버거는 땡기지 않던 차에
둘째 동생신님이 괜찮다 하시던
불고기 브라더스 도시락을 발견해 사들고 탔다

불고기 양이 좀 적었지만
많이 안 달아서 맘에 들었음!

졸다깨다 부산에 도착하니 스냥네 패밀리가 마중을 나왔다
밥 먹으러 가긴 좀 일러서
광안리 맛난 커피집으로 이동

윤아양 목마에 관심을 보이고...

아기 손은 어찌나 작고 귀여운지! ㅋㅋㅋ

맛난 커피도 마시고

빵도 먹고 (저거 절반은 윤아가 먹었;;)

아빠랑 판박이인데도 귀여울 수 있다니!
이런 미스테리가...

카페에서 왔다리 갔다리 노는 윤아

커피 다 마시고 광안리 백사장으로 이동~
저번에 '모래 시여~' 하던 윤아, 요번에도 모래 시여?

아빠가 모래로 탑을 쌓아주자 관심을 보이는 윤아

태어나 처음으로 바다에 발을 담궈보는 윤아~

조금 첨벙거리더니 완전 좋아함 ㅋㅋㅋ
바지 젖어서 벗었음~

이젠 윗도리도 벗고 뛰어댕김 ㅋㅋㅋ

광안리의 어떤 한 가족

수건 사러 간 엄마를 얌전히 기다리는 윤아

아빠가 '포즈~' 했더니 이런 표정을 짓는다

나중엔 하늘까지 봐주시며 썩소를 날려주심 ㅋㅋㅋ

근처 화장실 앞 수돗가에서 발 닦고~

막내 동생신님이 추천하신 대구뽈찜을 먹으러 갔다

밥 잘 먹는 윤아
(근데 채소도 고기도 안 먹는 윤아 ㅠㅠ)

감자 사리(요거 맛남 >ㅁ<)

밥 다 먹고 엄마가 핸폰에 틀어준 뽀로로에 완전 집중한 윤아

집에 와서 목욕 재계하고...

자기 전 미소를 날려주심~

요기부턴 다음 날 아침
잠꾸러기 알피냥 덕분에 다들 늦은 아점을 먹으러 나왔음

어디서 배웠는지 엄마 아빠도 모름 ㅋㅋㅋ

루나양이 수백을 시켜줬음
수백 = 수육 + 백반

위의 국물과 함께 고기가 따로 보쌈처럼 나온다

요건 일반 돼지국밥
부산서 먹은 것들 중 돼지국밥이랑 밀면이 최고 맛있음!

비가 많이 와서 차 가지러 간 아빠를 기다리는 중

전날 밤부터 내리기 시작한 비가 한도 끝도 없이 내려서
어딜 가지 못하고(다들 졸리기도 하고)
스냥네 집 근처 디저트 카페(빵집?)엘 갔음

팥빙수도 먹고~

호화스런 디저트 밀푀유도 먹고~
(아 저거 이쁘고 맛난데 먹기는 참 불편하다능;;)

아빠랑 빵집 탐험 중인 윤아

일본에서 공부하고 오신 분이 여신 집이라고 함~

퀴즈 : 윤아는 뭘 보고 저렇게 좋아할까요?
정답 : 아빠

다들 추적추적 내리는 비에 졸림과 노곤함을 이기지 못하고
집에 들어가 낮잠 두어 시간 자고 나와서;;
밀면(!!!)을 먹으러 갔다
요건 내가 시킨 비빔밀면

루나양이 시킨 물밀면

스냥이 시킨 물밀면 곱배기

윤아는 밀면 시러요~
컵 예쁘게 담기 놀이 중

역 근처 핸드 드립하는 자그마한 커피숍
윤아가 스파이더맨을 보고 '거미~' 하니까
윤아 엄마, '아니 우리 딸 천재?'
윤아 아빠, '아까 내가 가르쳐줬는데...'

고봉으로 수북한 커피
맛도 좋았음~

윤아 혼자서도 신발 잘 신고 벗어요~

나오는 길에 찍은 커피집 add 5 gram

기차 시간이 다 되서 부산역으로 고고씽~
KTX 잘 타고 집에 잘 왔음!
부산 여행기 끝!

(요약 : 커피 마시고, 밥 먹고, 자고, 밥 먹고, 커피 마시고, 자고, 밥 먹고, 커피 마시고 끝!)
(중간 중간 윤아 사진 찍었음)
suha 10/07/13 13:57 R X
윤아 많이 컸네요~ ^^
다들 보고 싶삼~
alfie 10/07/13 20:05X
윤아 말도 아주 잘 하고 잘 뛰어 다니고...
편식 고치고~ 기저귀만 떼면~
윤아 엄마가 한시름 놓을 것 같심 ㅋㅋㅋ
luna 10/07/14 15:28 R X
비가 안왔으면 어디라도 갔을터인데...너무 먹고 자고만 한듯. ㅋㅋ 윤아 사진 고마워요~
alfie 10/07/14 21:46X
서울에 있었음 비 구경 별로 못했을텐데
부산 가서 좋아하는 비 구경 실컷 했어요 ^^
L 10/08/06 11:30 R X
(이제 글 본 저;;;)
같이 가고 싶었는데, 아쉽심~
alfie 10/08/07 00:53X
담에 같이 가면 되심~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이전 목록]   [1][2][3][4][5][6][7][8][9] ... [312]   [다음 목록]

분류 전체보기
things
life
food
articles


날짜별 글 보관함


달력

<<   2018 Dec   >>
S M T W T F S
252627282930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12345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링크 사이트

Powered by Tattertools, Designed by Blogagor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