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terrestrial alfie

intercept course to my life

Total 114857, Today 2, Yesterday 2

| 키로그 | 위치로그 | 이웃로그 | 방명록                                                       관리자모드

검색

엊그제 도서관 가려고 준비하고 있던 중
둘째 동생신에게서 전화가 와서 당장 오라길래 갔는데...

동네에 이런 멋진 카페가~ 게다가 로스팅까징!

집에서 걸어서 5분도 안 걸리고 무선 인터넷도 된단다

단 한가지 단점은 지하라는 거 ㅠㅠ
그래도 제대로 된 커피 전문점 하나 없는 동네에 이런 카페라니
(동생신 말씀을 빌면) 득템했다고나...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slowbreeze.com/rserver.php?mode=tb&sl=334
suha 10/05/30 00:57 R X
와와. 우리 저기서 데이트해요 ^^
alfie 10/06/02 22:08X
저기서가 아니더라도 데이트하셈~ ㅋㅋ
yokie(도로시맘) 10/05/31 07:26 R X
어디에 있대?
나만 빼놓고 갔대? ㅠㅠ
alfie 10/06/02 22:09X
어디 있긴, 동네에 있지 ㅋㅋㅋ
L 10/06/07 12:42 R X
저, 저는 '당장 오라길래 갔는데' 가 왜 웃긴지 모르겠심 ㅋㅋ
alfie 10/06/07 21:03X
도서관 가려고 외출 준비를 하던 중이어서 나갔지,
그냥 집에 있었음 안 갔을 것 같시미 ㅋㅋㅋ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이전 목록]   [1] ... [2][3][4][5][6][7][8][9][10] ... [312]   [다음 목록]

분류 전체보기
things
life
food
articles


날짜별 글 보관함


달력

<<   2018 Jul   >>
S M T W T F S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1234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링크 사이트

Powered by Tattertools, Designed by Blogagor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