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terrestrial alfie

intercept course to my life

Total 115452, Today 2, Yesterday 1

| 키로그 | 위치로그 | 이웃로그 | 방명록                                                       관리자모드

검색

엊그제 도서관 가려고 준비하고 있던 중
둘째 동생신에게서 전화가 와서 당장 오라길래 갔는데...

동네에 이런 멋진 카페가~ 게다가 로스팅까징!

집에서 걸어서 5분도 안 걸리고 무선 인터넷도 된단다

단 한가지 단점은 지하라는 거 ㅠㅠ
그래도 제대로 된 커피 전문점 하나 없는 동네에 이런 카페라니
(동생신 말씀을 빌면) 득템했다고나...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http://slowbreeze.com/rserver.php?mode=tb&sl=334
suha 10/05/30 00:57 R X
와와. 우리 저기서 데이트해요 ^^
alfie 10/06/02 22:08X
저기서가 아니더라도 데이트하셈~ ㅋㅋ
yokie(도로시맘) 10/05/31 07:26 R X
어디에 있대?
나만 빼놓고 갔대? ㅠㅠ
alfie 10/06/02 22:09X
어디 있긴, 동네에 있지 ㅋㅋㅋ
L 10/06/07 12:42 R X
저, 저는 '당장 오라길래 갔는데' 가 왜 웃긴지 모르겠심 ㅋㅋ
alfie 10/06/07 21:03X
도서관 가려고 외출 준비를 하던 중이어서 나갔지,
그냥 집에 있었음 안 갔을 것 같시미 ㅋㅋㅋ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이전 목록]   [1][2][3]   [다음 목록]

분류 전체보기
things
life